HOME > PR Center > News
  • 최고관리자
  • 15-12-01 15:40
  • Trackback
  • 411

'함부로 애틋하게' 측 "유오성·진경·정선경·최무성, 명품 조연 합류"(공식)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배우 유오성-진경-정선경-최무성이 KBS 새 수목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 출연을 전격 확정 지었다.

2016년 방송 예정인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 측은 "무엇보다 유오성-진경-정선경-최무성 등 베테랑 연기파 배우 4인방이 합류했다"고 전했다.

우선 브라운관과 충무로를 오가며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유오성은 승승장구하는 검사 최현준 역을 맡았다. 최현준은 찢어지게 가난한 집안의 둘째로 태어났지만 어릴 때부터 똑똑하고 영민해 명문대를 졸업한 후 검사가 됐다. 외형적으로 보면 대쪽 같은 열혈검사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불의와 적절히 타협하며 권력과도 야합하는 인물이다.

진경은 육개장 집을 운영하는 신준영(김우빈)의 엄마 신영옥 역으로 나선다. 판검사로 키우고 싶었던 아들 신준영이 연예인을 하겠다고 나서자, 신준영과 연을 끊는 단호함을 갖고 있다.

정선경은 최현준의 부인이자 재계서열 열손가락 안에 드는 KJ그룹 외동딸 이은수 역으로, 2014년 '예쁜 남자' 이후 약 2년 6개월여 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한다. 이은수는 잘 웃고, 잘 울고, 잘 감동받고, 잘 상처받는, 만년 소녀 같은 여자. 몸에 배인 지성미와 우아함뿐만 아니라 인간미까지 지니고 있다. 하지만 부자집 딸로 부족함 없이 자란 이은수가 가난하고 초라한 남자 최현준에게 반해 가정을 이루게 되면서 생각지도 못한 반전 성격들이 드러나게 된다. 오랜만에 안방극장을 찾게 된 정선경이 표현해낼 '섬세한 여자' 이은수의 모습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응답하라 1988'에서 박보검 아빠로 인기를 얻고 있는 최무성은 극중 신영옥과 육개장 집을 동업하고 있는 신영옥의 고향 오빠 장정식 역으로 등장한다. 어릴 적부터 신영옥을 좋아했지만 수줍어서 단 한 번도 표현하지 못했을 정도로 소심한 면이 있지만 본성은 푸근하고 넉넉한 인심을 지니고 있다. 악역부터 우직한 상남자, 코믹한 역까지 독특한 캐릭터로 자신만의 연기 관을 펼쳐왔던 최무성이 보여줄 또 다른 연기 변신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김우빈-수지-임주환-임주은에 이어 유오성-진경-정선경-최무성까지 든든한 '명품 배우'들이 의기투합하면서, '함부로 애틋하게'의 완성도가 더욱 높아지게 됐다"며 "믿고 보는 배우들과 함께 만들어갈 '함부로 애틋하게'에 대해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함부로 애틋하게'는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남자', '고맙습니다', '이 죽일 놈의 사랑', '미안하다 사랑한다', '참 좋은 시절' 등을 통해 서정적인 대사와 감성적인 필체가 돋보이는 진한 로맨스를 그려왔던 이경희 작가가 3년 만에 미니시리즈로 복귀하는 작품. '공주의 남자', '스파이'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박현석PD가 연출을 맡아 더욱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100% 사전 제작으로 진행돼 2016년에 시청자들과 만나게 된다.

smlee0326@sportschosun.com

Comment

2F Baeksong, 43-60 Chunho-dong, Gangdong-gu, Seoul, Korea, 134-861    T 02.6925.0012   F 02.515.7783   E kstarent@naver.com
copyright (c) Kstar ENT. All Rights Reseved.